설 익은 '장항스카이워크'
설 익은 '장항스카이워크'
  • 김청강
  • 승인 2015.03.16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장항스카이워크
간만에 우리 센터 복지사들과 점심 한 끼 나누고, 장항스카이워크로 답사를 갔다.

'3월3일 부터 시범운영 중이라는...', '무료관람이라는...' 여러 기사(?)들을 접하고, 매주 두번째 토요일마다 실시하는 '지역사랑생태학교'의 3월 탐방장소로 내심기대를 하며 차를 돌렸다.

그런데 웬걸ㅡㅡ
어느 만큼에 주차를 해얄지 모르겠는 것 두고, 여자라면 치마를 입지 않는게 좋을 거라는 귀뜀 정도로는 부족한 세찬 바닷바람도 두고, 꽃샘추위가 기승을 부리는 아직은 겨울 바다인 거 두고, 아직 채 공사가 끝나지 않은 보도블록이 모래 속에 파묻힌 채로 바람과 싸우고 있었다는 것은 실망스럽기 그지 없었다.

무엇이 그리 급하단 말인가?
할 일은 다 마치고 뚜껑을 연들 누가 나무랄 것인가?
채 익지도 않은 설익은 밥을 왜 차려내었을까?

음악에 따뜻한 차 한 잔 마실 카페나 오붓한 식사가 가능한 레스토랑 같은 것은 기대도 하지 않았지만, 웬걸 덜컥 2ㅡ30명 아이들을 몰고 갔으면 어쩔 뻔 했는가......

불과 며칠 전에도 어느 지역 짚라인에서 학생이 체험 중 떨어져 사망했지 않은가ㅡㅡ

지역에 자랑거리 하나 생겼다고 아이들을 몰고가 지역사랑을 고취할 생각에 가슴이 부풀어 올랐다가 '이러니 발품 팔아 답사를 해야 한다'는 절실한 깨달음을 얻고 황급히 도망쳐왔다.

그래도 완성되면 멋있을 것 같으니 서두르지들 마시고 봄볕 따사로운 날을 기다리시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서천군 서천로143번길 51 천산스카이빌아파트 상가 2층 201호<서천편집실>
  • 충남 보령시 구시11길 21번지 <보령사무소>
  • 대표전화 : 041-953-8945
  • 팩스 : 041-953-89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찰우
  • 명칭 : 주식회사 뉴스스토리
  • 제호 : 뉴스스토리
  • 등록번호 : 충남 아00101
  • 등록일 : 2010-11-24
  • 발행일 : 2010-11-24
  • 발행인 : 이찰우
  • 편집인 : 이찰우
  • 뉴스스토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뉴스스토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dnews@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