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서울 25일 2만5천 팬 열광 속에 연관중 30만 돌파
FC서울 25일 2만5천 팬 열광 속에 연관중 30만 돌파
  • 박귀성
  • 승인 2015.10.26 2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날 경기로 6년 연속 30만 관중 돌파 대기록 달성

(뉴스스토리=박귀성 기자)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5 35라운드 시즌 최고 매치로 기대를 모았던 FC 서울과 전북 현대의 맞대결이 90분 넘게 치열한 공방을 주고받고 했음에도 끝내 무득점 무승부로 마무리 됐다.

25일 오후 4시부터 서울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FC서울과 전북 현대 경기에서 득점 없이 0-0 무승부를 기록했으나 전반초반부터 팽팽한 승부를 펼친 양 팀에 입추의 여지없이 관중석을 매운 2만 5천에 육박하는 관중들은 열광했고, 사령탑의 지략 대결과 스타플래이어들의 남김없이 쏟아내는 기량에 감동했다.

▲ K리그 클래식 35라운드 FC서울 VS 전북 현대 홈경기에 2만4262명의 관중이 입장했고, 이날 입장으로 6년 연속 30만 관객 돌파의 대기록도 함께 기록했다. [사진=이은정 기자]
이로써 FC서울은 K리그 최초 6년 연속 30만 관중을 달성했다. 서울은 이날 K리그 클래식 35라운드 홈경기에 2만4262명의 관중이 입장해, 올 시즌 30만 관중을 돌파했다. 누적 관중은 30만2961명으로 이같은 흥행은 K리그 올 시즌 최다 관중 및 평균 관중 1위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서울은 2010년 54만6397명이 서울월드컵경기장을 방문한 이래 6년 연속 30만 관중(K리그 주관 경기 기준)을 모았으며 이 기간 동안 총 누적 관중수는 238만7214명이다.

6년 연속 30만 관중은 K리그 최초의 일로 종전 기록은 수원 삼성의 5년 연속 30만 관중 동원 기록이 있는데, 첫 기록은 2004부터 2008년까지 세웠으며, 2010년부터 2014년의 기록이 두 번째다.

그동안 2010년과 2011년, 2012년 3년 연속 K리그 평균관중 1위와 한국 프로스포츠 역대 한 경기 최다 관중 동원 6만747명도 서울이 남긴 기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서천군 서천로143번길 51 천산스카이빌아파트 상가 2층 201호<서천편집실>
  • 충남 보령시 구시11길 21번지 <보령사무소>
  • 대표전화 : 041-953-8945
  • 팩스 : 041-953-89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찰우
  • 명칭 : 주식회사 뉴스스토리
  • 제호 : 뉴스스토리
  • 등록번호 : 충남 아00101
  • 등록일 : 2010-11-24
  • 발행일 : 2010-11-24
  • 발행인 : 이찰우
  • 편집인 : 이찰우
  • 뉴스스토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뉴스스토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dnews@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