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지킴이 박영선씨, 일본서 한국문화 알림이 역할 '톡톡'
보령지킴이 박영선씨, 일본서 한국문화 알림이 역할 '톡톡'
  • 이찰우
  • 승인 2011.11.11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영선 지킴이/일본 다카하마초 보령의 집(해당 사진의 경우 본인의 요청으로 수정 게재합니다.뉴스스토리 편집/편성국)
"반갑습니다. 보령의 집 박영선입니다"

10일, 보령시 교류도시인 일본 다카하마초의 후쿠보연주단이 제1회 한.일 우정의 음악회를 위해 보령을 방문했다.

공연준비가 한창인 가운데 정겨운 한국말씨가 들려온다.

다카하마초에서 '보령의 집'을 운영하고 있는 박영선(46.사진)씨.

대기실 자리배석에 이은 공연 연출동선까지 앉을 틈 없이 바쁘기만 하는 그녀는 ‘활기’와 ‘열정’이 넘쳐나는 일본의 보령지킴이다.

올해까지 16년의 세월을 우리문화교류사업과 보령을 알리는데 노력하고 있는 박씨.

흘려보낸 시간동안이나 일본에서 그녀의 존재는 이유와 성과가 있었다.

다카하마초에서의 보령의 집을 세우기까지, 또 한일문화교류를 위한 다양한 문화예술사업까지 그녀의 숨은 그림자는 항상 그 자리에 채워져 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서천군 서천로143번길 51 천산스카이빌아파트 상가 2층 201호<서천편집실>
  • 충남 보령시 구시11길 21번지 <보령사무소>
  • 대표전화 : 041-953-8945
  • 팩스 : 041-953-89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찰우
  • 명칭 : 주식회사 뉴스스토리
  • 제호 : 뉴스스토리
  • 등록번호 : 충남 아00101
  • 등록일 : 2010-11-24
  • 발행일 : 2010-11-24
  • 발행인 : 이찰우
  • 편집인 : 이찰우
  • 뉴스스토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뉴스스토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dnews@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