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의원, 충남도지사 출마 본격 행보
양승조 의원, 충남도지사 출마 본격 행보
  • 이찰우
  • 승인 2018.01.18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기자회견 갖고 어르신.교육 분야 공약 발표...22일부터 '민생탐방'
충남도지사 선거에 출사표를 던진 더불어민주당 양승조 의원이 18일 기자회견을 갖고 65세 이상 어르신 버스비 무료 시행과 고등학교 의무교육 전면 시행 등의 공약을 발표하고 오는 22일부터 민생탐방에 나선다고 밝혔다.
충남도지사 선거에 출사표를 던진 더불어민주당 양승조 의원이 18일 기자회견을 갖고 65세 이상 어르신 버스비 무료 시행과 고등학교 의무교육 전면 시행 등의 공약을 발표하고 오는 22일부터 민생탐방에 나선다고 밝혔다.(사진제공=양승조 의원실)

(뉴스스토리=충남)이찰우 기자=지난 4일 충남도지사 출마를 선언한 더불어민주당 양승조 국회의원(국회보건복지위원장, 천안 병)이 충남 전 지역 민생탐방에 나설 예정이다.

또한, 65세 이상 어르신 버스비 무료 전격 시행과 고등학교 의무교육 전면적 시행을 공약했다.

18일 충남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가진 양승조 의원은 “1월 22일부터 민생탐방, ‘더 듣겠습니다’ 를 시작한다, 홍성군을 시작으로 충청남도의 15개 시·군 모두의 충남도민들을 만나러 간다”고 밝혔다.

양 의원은 이번 민생탐방을 통해 충남도민의 삶을 직접 체험하고, 현장에서 목소리를 듣고, 현장에서 답을 구하겠다며 “4선 국회의원, 당대표 비서실장, 당 최고의원, 당 사무총장, 국회보건복지위원장을 통해 얻은 경험과 역량을 충남 곳곳에 녹여 내겠다”는 뜻을 밝혔다.

홍성군부터 시작하는 민생탐방은 장애인, 어르신, 다문화가정, 저소득층, 농어민 등 사회적 약자와의 만남을 갖고 주요 지역 현안을 다루는 간담회 등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양승조 의원은 “교통이 편리한 수도권과 대도시 어르신들은 대중교통 혜택을 온전히 받지만 지방이나 외곽지역은 이러한 혜택을 누릴 수 없는 현 제도는 명백한 지역차별이며 형평성에 맞지 않은 복지 정책”이라며 충청남도 65세 이상 어르신들의 버스비 전면 무료화를 약속했다.

이어 양승조 의원은 “충청남도가 고교 의무교육을 먼저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히고 고교교육비 무상, 고교급식비 무상을 우선적으로 시행하고 단계적으로 교복 무상 및 학교운영지원비와 교과용도서구입비 등의 지원까지 확대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양승조 의원은 “충남도지사 출마를 통해 밝힌 ‘더 행복한 충남’만들기 공약은 때와 형식보다 실제 도민들의 피부에 와 닿는 공약을 중심으로 지속적으로서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