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영호 비서관 '6.13 지방선거 청년 정치인' 선언
신영호 비서관 '6.13 지방선거 청년 정치인' 선언
  • 이찰우
  • 승인 2018.03.21 01:51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영호(38세)
신영호(38세)

오는 6.13지방선거를 앞두고 김태흠 의원(자유한국당, 보령.서천) 보좌역을 맡아온 신영호(자유한국당, 38세, 사진 )비서관이 서천군의회 출마를 선언했다.

신 전 비서관은 "청년이 돌아오는 고향을 만들어 예전 ‘산업도시 서천’의 명성을 되찾는데 모든 역량을 기울이겠다"며 출마의 각오를 밝혔다.

또, “청년이 돌아오는 서천을 만들기 위해 ‘청년경제인활성화 및 가업승계 지원을 위한 조례’를 제정하고 읍면별 청년연합회를 군수 직속 조직으로 재편하도록 요구해서 청년정책의 효율성 및 현장 체감도를 확산시켜 가겠다.“고 실천방안을 제시했다.

신 전 비서관은 “6년여 국회의원 보좌진으로서 국정경험과 국회․행정부․충남도 등에 걸친 풍부한 인적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서천의 현안을 해결하고 숙원사업 예산을 확보하는데 일조하겠다"는 계획을 강조하기도 했다.

한편, 신영호 전 비서관은 서천군 판교면에서 태어나 오성초, 판교중, 서천고(45회 학생회장), 배재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하고 자유한국당 김태흠 의원(보령.서천) 비서관을 역임했다.

/서천=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도마펠리스 2018-03-22 21:38:03
너무 잘생기셨어요~~~~ 좋은정치 부탁드립니다.

최정우 2018-03-22 20:51:27
배제대가 아니라 배재대인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