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당 조양희 보령시장 예비후보 단독 공천면접
바른미래당 조양희 보령시장 예비후보 단독 공천면접
  • 이찰우
  • 승인 2018.04.25 0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 예비후보 ‘무능.불통 행정, 선심 공약...보령시민이 퇴출시켜야’
지난 22일 바른미래당 조양희 보령시장 예비후보가 중앙당에서 실시한 공천면접을 참가했다.
지난 22일 바른미래당 조양희 보령시장 예비후보가 중앙당에서 실시한 공천면접을 참가했다.

오는 6.13 지방선거 바른미래당 소속으로 보령시장에 출마하는 조양희 예비후보가 단독 공천면접을 마쳤다.

조 예비후보는 “지난 22일 바른미래당 중앙당에서 단체장 후보자에 대한 단독 공천면접을 마쳤다”면서 “정식적인 절차가 이제야 마무리 됐다”고 밝혔다.

이는 바른정당 단수 공천으로 이어질 것이라는 것.

조 예비후보는 “무능.불통으로 밀어붙이기만 남발하는 보령시장과 시민을 현혹하는 선심성 공약을 남발하는 후보를 우리 시민들께서 퇴출해 주시기 바란다”면서 “여당을 팔고 국회의원만 파는 중앙정치권의 해바라기가 아니라 시민의 삶을 바꾸는 행정, 미래 지향적인 행정, 머리보다는 가슴과 마음으로 시민을 보듬는 따뜻한 행정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조 후보는 또 자신은 “건강하고 깨끗하며, 정직과 겸손함을 항상 품고 있으며 모든 것을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스타일임과 동시 뚝심도 있다”고 소개한 뒤 “같이 하는 시정, 가치 있는 보령, 행복해 하는 시민이 함께 사는 따뜻한 보령을 만들겠다”고 선언했다.

한편, 조양희 후보는 대천농협 재선 조합장으로 임기를 마친 후 대선을 앞두고 바른미래당(전 국민의당)에 입당했다.

대천초, 대천중.고등학교, 공주대 석사과정 재학중이다. 가족사항은 부인 고희숙 여사와 장녀 경화(사위 장경식), 차녀 경원(간호사), 아들 경모(대학생)이다.

/보령=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