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축제관광재단 자문회의 개최...축제 세부계획 의견 수립
보령축제관광재단 자문회의 개최...축제 세부계획 의견 수립
  • 이찰우
  • 승인 2018.06.21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보령축제관광재단 자문회의 장면.(사진=보령시)
21일 보령축제관광재단 자문회의 장면.(사진=보령시)

(재)보령축제관광재단은 21일 오전 머드박물관 회의실에서 김동일 이사장(보령시장)과 박상배 보령시의회의장, 조법형 보령경찰서장, 이진철 보령해양경찰서장, 조민행 보령교육지원청 교육장, 김봉식 보령소방서장, 정강환 배재대학교 교수 등 자문위원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9차 자문위원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자문회의는 내달 13일 개최할 제21회 보령머드축제의 세부계획 보고 및 발전방안 등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됐다.

올해 보령머드축제는‘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한류축제로의 정착’을 기본 구상으로 체험존의 변화, 추가 수익모델 발굴을 통한‘수익성’▲일상탈피형 공연과 난장형 콘텐츠를 통한‘일탈성’▲킬러콘텐츠의 다변화와 축제공간의 확장을 위한‘확장성’을 모토로 추진해 나가며 6개 분야 60개 프로그램으로 펼쳐진다.

또한 신규 도입 사항으로 사후면세점 운영(부가세 즉시환급시스템 도입) ▲머드런(머드 장애물코스체험) 신설 ▲축제상품권 도입 ▲머드밴드 간편결재시스템 ▲썬비치 머드팩체험(프리존) ▲세계머드도시 파트너십 체결 ▲고보조명 및 레터링포토존 설치 ▲머드스트릿 체험을 신설키로 했다.

개선사항으로는 차 없는 거리 이동수단 확대(트램 72인승, 전기차 23인승) ▲기존 거리퍼레이드에서 격년제로 시민화합한마당 운영 ▲세계머드피부미용 경진대회를 뷰티 경연대회(코스프레) ▲평일 관광객 유치(외국인 40% 할인) 등을 내세웠다.

이밖에도 야간에는 개․폐막식 K-POP콘서트, 머드와 EDM이 만난 머디엠(MUDEM), DJ 공연인 머드나잇스탠드 등 화려한 라인업을 총출동한 환상적인 공연도 선보이기로 했다.

김동일 이사장은 “지난해 성년을 맞아 K-POP 콘서트로 메가 이벤트의 시작을 알린 보령머드축제가 올해 3주 앞으로 다가왔다”며, “기관․단체, 시민과의 유기적인 협조 속에 성공적으로 축제를 개최해 낼 수 있도록 남은 기간 최선을 다해 준비해 나가자”고 말했다.

/보령=이찰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