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해경, 갯벌에 고립된 일가족 등 11명 구조
보령해경, 갯벌에 고립된 일가족 등 11명 구조
  • 이찰우
  • 승인 2018.07.01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해양경찰서(서장 이진철)는 지난 달 30일 저녁 9시 28분께 충남 서천군 비인면 선도리 인근 갯벌에서 11명이 갯벌에서 나오지 못하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긴급 출동해 고립자 A 모(39세, 여)씨 등 11명을 안전하게 구조했다고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A씨 등 11명은 이날 오후 8시께 가족들과 펜션에서 선도리 인근 갯벌로 이동해 갯벌에서 조개 등을 채취하고 나오던 중 갯벌에 자꾸 발이 빠져 나오지 못하고 있어 A씨가 구조를 요청했다.

보령해경은 신고 접수 후 홍원파출소, 다사출장소 구조팀을 사고현장으로 급파하고 신고자에게 고립자의 위치를 알 수 있도록 랜턴으로 표시를 요청하며, 해로드 앱 설치를 권유했다.

신고 접수 후 9분 만에 보령해경 구조팀이 사고현장에 도착해 육상에서 약 600m 떨어진 고립자 위치를 확인해 뻘배 등 구조장비를 이용하여 밤 10시께 갯벌에 고립된 일가족 등 11명을 안전하게 구조해 귀가조치 했다.

보령해양경찰서 관계자는 “갯벌에 자주 이용되는 길이 아닌 다른 길로 나오다보니 갯벌에 발이 자주 빠져 큰 사고로 이어질 뻔한 사고였지만 신속한 출동과 최선을 다한 구조 활동으로 이날 바닷물이 들어오는 오후 10시 25분 전에 구조를 완료하여 다행이었다”고 말했다.

/보령=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