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중호우로 보령댐에 밀려드는 쓰레기
집중호우로 보령댐에 밀려드는 쓰레기
  • 이찰우
  • 승인 2018.07.02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중호우로 보령댐에 밀려드는 쓰레기
집중호우로 보령댐에 밀려드는 쓰레기

주말 사이 제7호 태풍 '쁘라삐룬' 북상으로 도내 곳곳에서 호우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보령지역이 최고 강수량을 보였다.

또, 서천지역의 경우 토사 유출로 주민이 대피하는가 하면, 한전주 전도로 인해 주택이 파손되는 피해가 발생하기도 했다.

2일 오전 6시 20분 도내 15개 시군 호우주의보 및 경보는 해제된 상태다.

도에 따르면 지난 1일 오전 6시부터 논산시, 계룡시, 부여군, 서천군을 시작으로 도내 15개 시.군 후보주의보가 발효, 도내 평균 168.7㎜의 강수량을 보인 가운데 보령시가 최고 269㎜의 강수량을 보였다.

2일 오전 6시 20분 기준 평균 169.9mm 강수량에서 보령시가 도내 최고 271mm의 강수량을 보였다.

/보령=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