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섭 공주시장, 폭염 피해 대비 현장 점검
김정섭 공주시장, 폭염 피해 대비 현장 점검
  • 이찰우
  • 승인 2018.07.24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섭 공주시장이 지난 23일 이인면과 탄천면 등 폭염 피해 대비 현장 점검에 나섰다.(사진=공주시)
김정섭 공주시장이 지난 23일 이인면과 탄천면 등 폭염 피해 대비 현장 점검에 나섰다.(사진=공주시)

연일 계속되는 폭염에 따른 시민 건강보호를 위해 김정섭 공주시장이 현장을 직접 살피며 무더위쉼터로 지정된 경로당 및 마을회관을 방문해 어르신들의 불편사항을 청취했다.

김정섭 시장은 지난 23일 오전 이인면 이인리와 탄천면 삼각리 마을회관과 경로당 무더위 쉼터를 방문해 냉방기 가동상황 등을 점검하고, 관련 부서로부터 폭염 대응 상황 전반에 대한 보고를 받았다.

김 시장은 이 자리에서 폭염경보 시 행동요령과 관내 무더위 쉼터 이용 등 어르신들이 건강하게 여름을 극복할 수 있도록 당부했다.

시는 오는 9월까지 폭염대책 특별기간으로 정하고 상황관리반과 건강관리지원반으로 구성된 T/F팀을 편성, 무더위 쉼터 368개소에 대하여 냉방비를 추가 지원하고 있다.

또한 재난도우미 1250여명을 활용해 독거노인 등 폭염에 취약한 노약자를 보호하는 등 폭염으로 인한 피해 최소화를 위하여 최선을 다하고 있다.

/공주=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