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해양생물자원관 4억 7천여만 원 횡령한 30대 직원 구속
국립해양생물자원관 4억 7천여만 원 횡령한 30대 직원 구속
  • 이찰우
  • 승인 2018.12.19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넷 도박에 빠져 공금 4억여 원을 횡령한 국립해양생물자원관 직원 A 모(30대)씨가 구속됐다.

서천경찰서는 19일 인터넷 도박에 빠져 국립해양생물자원관 운영자금을 빼돌린 A씨를 횡령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해양생물자원관 경영지원부에서 지출 및 회계업무를 담당하며 지난 10월 25일부터 12월 9일까지 4억 7000여만 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자신의 계좌로 한 번에 수백만 원씩을 80여회 걸쳐 입금하는 방법으로 운영자금을 빼돌린 것으로 드러났다.

A씨의 이 같은 범행은 해양생물자원관 자체감사에서 적발돼 알려졌다.

/서천=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