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충남복지재단 설립 입법예고
충남도의회, 충남복지재단 설립 입법예고
  • 이찰우
  • 승인 2018.12.26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연 의원, ‘충남복지재단 설립 및 운영에 관한 조례안 대표발의

충남도의회가 충남복지재단 설립 근거를 마련한다.

충남도의회는 ‘충남복지재단 설립 및 운영에 관한 조례(안)’를 26일 입법예고한다고 밝혔다.

김연 의원(천안 7)이 대표발의 한 '충청남도복지재단 설립 및 운영에 관한 조례(안)'는 충청남도 복지수준의 향상 및 복지서비스 전문성 증진을 위해 제정하는 것으로 주요사업, 임원의 구성, 운영재원 등에 관한 사항을 담고 있다.

충청남도복지재단의 주요사업으로는 ▲복지정책 조사연구 및 중장기 발전계획 수립 ▲복지분야 평가․심사 ▲복지야 프로그램 개발․보급․교육 및 자문 ▲사회서비스 품질관리 ▲지역복지 활성화 지원 ▲국내외 복지분야 연계․교류 및 민간과의 협력 ▲복지관련 자료개발․관리 및 보급 등 이다.

임원은 이사장 및 대표이사 각 1명을 포함한 10명이내의 이사와 감사 2명을 두며, 대표이사를 제외한 이사 및 감사는 비상근이다.

운영재원은 도 출연금과 재단의 사업 수익금 등으로 마련할 계획이다.

김연 의원은 “복지예산 및 사업의 증가 속도에 도민의 복지 체감도가 따라오지 못하고 있는 상황에서 재단 설립을 통해 복지예산의 효율적 집행,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복지를 실천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충남복지재단은 2010년부터 추진해온 사업으로 설립 추진 8년만인 지난달 행정안전부의 설립 승인을 받은 바 있다.

조례안은 입법예고기간을 거쳐 내달 21일부터 열리는 309회 임시회에서 심의될 예정이다.

/충남=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