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의회, 주민과 소통 새롭게 시도
서천군의회, 주민과 소통 새롭게 시도
  • 이찰우
  • 승인 2019.01.07 1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수와 대화’ 대신 분야별 정책간담회 등 계획

서천군의회(의장 조동준)는 그동안 연초 군수가 진행하는 ‘희망의 대화’ 대신 의회 차원의 ‘정책간담회’를 갖고 지역의 분야별 정책건의와 민의를 살피기로 했다.

7일, 군의회 조동준 의장은 보도자료를 통해 “군수의 군정에 대한 홍보와 주민 민원 청취를 중심으로 이뤄지는 ‘희망의 대화’는 군수와 집행부 중심으로 진행하는 것이 맞다”며 “의회는 집행부를 견제하고 주민들의 정책 대안을 수렴하기 위한 주민과의 소통 방식을 새롭게 시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농.어업, 기업, 청년 등 분야별로 각 단체 대표 및 실무책임자 등과 의원들이 함께해 다양한 현안과 정책을 수렴하는 정책간담회를 진행하기로 하고 세부 계획 수립에 들어갔다.

군의회는 오는 2월까지 종합적인 계획을 수립해 곧바로 실행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군의회는 읍면별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민원을 수렴하기 위한 ‘찾아가는 의회’도 별도로 준비해 의정활동을 보고하고 주민들과의 소통 창구를 확대하기로 했다.

조 의장은 “이러한 조치는 단순히 집행부와 갈등 차원의 문제가 아니고 그동안 의회에서 제기되어 왔던 것으로, 의회 본연의 기능을 독립적으로 자리 잡아야 한다는 취지에서 비롯된 것이다”며 “그동안 관례적으로 참여해 왔던 군수와 주민과의 대화의 장에 의회가 끼어 불편하고 번거로운 점을 개선하려는 것으로 봐주길 바란다”고 입장을 밝혔다.

/서천=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