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새기술보급시범사업 공정 룰 적용 추진
부여군, 새기술보급시범사업 공정 룰 적용 추진
  • 이찰우
  • 승인 2019.02.11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여군농업기술센터(소장 유호석)는 올해 총 35억 1천 6백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농촌진흥청.농업기술원 연구개발사업, 자체실증시범사업, 귀농인 지원사업 등 27개 새기술보급시범사업을 관내 41개소에서 추진한다.

특히 금년에는 보다 공정하고 객관적인 대상자 선정을 위해 현지 심사위원으로 농업인 단체의 추천을 받아 4명의 외부 심사위원과 군 농촌지도사가 공동으로 지난 8일부터 15일까지 6일간 현지 포장심사를 실시하고 있다.

아울러 시범사업 신청 시 최근 3년 이내(2016~2018년) 시범사업 수혜자와 유사사업 신청자를 사업 대상에서 제외한 바 있으며 현지심사가 끝나면 앞으로 농업 전문가 20명으로 구성된 농업산학협동심의회를 거쳐 공정성에 중점을 두고 대상자를 2월말 최종 확정할 예정이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새기술보급시범사업은 변화하는 농업환경에 신속하게 대처하고 새로운 농사기술의 신속한 보급을 통해 농가 경쟁력 향상에 목표를 두는 사업으로 군은 매년 새로운 사업들을 발굴 보급하고 있으며 새로운 소득원 창출을 위해 융·복합 신기술이 접목된 시범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군은 인구 유입과 귀농 활성화를 위한 지원 사업으로 귀농인 소득사업 및 생산기반 지원 등 다양한 귀농정책 사업과 식품산업분야 지원사업도 병행 추진할 계획이다.

/부여=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