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청 공무직 직원, 무등록 오토바이 운행 ‘훈계’
서천군청 공무직 직원, 무등록 오토바이 운행 ‘훈계’
  • 이찰우
  • 승인 2019.02.20 1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천군청 공무직 A 모씨가 사업장에서 무등록 오토바이를 운행하다 적발돼 훈계 조치됐다.

군에 따르면 지난 1월 서천군 위생매립장 내에서 무등록 오토바이를 운행해 온 공무직 A 모씨를 훈계하고 해당 오토바이는 폐차 처리했다고 밝혔다.

특히, A씨 근무지가 서천군청 환경보호과 소관 위생매립장으로 지난 ‘서천군, 쓰레기 종량제 봉투 위탁사업 수사의뢰’ 이어 이 같은 일이 발생하자 관리소홀을 넘어 해당 부서장의 리더십 부재라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실제 A 씨의 무등록 오토바이 운행의 경우 서천군청 감사계로 이 같은 사실을 제보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해당 A 씨의 다른 비위 의혹까지 제기 한 것은 직원들 사이 갈등으로 비춰지고 있다는 해석이다.

서천군청 감사계 관계자는 “해당 직원의 무등록 오토바이의 경우 매립장 내에서 운행 했다고 하더라도 문제가 있다고 판단하고 이달 초 폐차 및 훈계 조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달부터 군 산하 공공차량 및 건설기계 등과 관련 전수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한편, 군은 ‘쓰레기 종량제 봉투 위탁사업’ 관련 해당 부서에 기관경고 등 1차 절차를 끝내고 수사 결과에 따라 관련 직원의 징계여부 등을 결정할 계획이다.

/서천=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