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성황 삼화원종 대표, 보령지역 4호 아너소사이어티 가입
배성황 삼화원종 대표, 보령지역 4호 아너소사이어티 가입
  • 이찰우
  • 승인 2019.02.20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4호 아너소사이어티 가입식 장면. ⓒ보령시
제4호 아너소사이어티 가입식 장면. ⓒ보령시

1억 원 이상 고액기부자 모임인‘아너 소사이어티(Honor Society)’보령 4호 회원이 지난 2017년 11월 이후 1년 3개월여 만에 탄생했다.

주인공은 배성황 삼화원종 대표.

보령시는 20일 오전 시장실에서 김동일 시장과 배성황 대표, 이관형 충청남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1호 회원인 문건수 씨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보령지역 제4호 아너소사이어티 가입식을 가졌다.

‘아너 소사이어티’란 사회문제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바탕으로 참여와 지원을 통해 더 밝은 내일을 여는 사회 지도층의 모임으로, 5년 이내에 1억 원 이상을 납부, 성숙한 기부문화를 형성하고 있어 전 세계적으로 높은 사회적 신분에 상응하는 도덕적 의무인 노블레스 오블리주의 전형으로 불리고 있다.

배성황 대표는 품질과 위생을 최우선 가치로 여기는 종합 축산기업인 주식회사 농업회사법인 삼화원종을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부터 오는 2023년까지 5년간, 매년 2000만 원을 기탁하게 된다.

배 대표는 “어렵고 소외된 이웃들이 조금이나마 희망의 싹을 틔우길 바라는 마음으로 참여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동일 시장은 “나눔의 기쁨을 함께 하게 된 배성황 대표에게 시민들을 대표해 고맙다는 말을 전한다”며, “나눔으로 따뜻한 지역사회로 나아갈 수 있도록 앞으로도 함께 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보령=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