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마산 신장서 3.1만세운동 재연
서천군, 마산 신장서 3.1만세운동 재연
  • 정진영
  • 승인 2019.03.29 2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뜨거운 만세 함성과 태극기 물결로 가득한 제12회 서천마산신장 3.1만세운동 재연 및 기념행사가 29일 서천군 마산면 신장리 일원서 개최됐다.

(사)한국민족예술인총연합 충남지회 서천군지부(지부장 김제원)가 주최하고 서천마산신장 3.1만세운동 재연 및 기념행사 추진위원회가 주관한 이번행사는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1천여 명의 군민들이 참여한 가운데 풍성하게 치러졌다.

이날 행사는 1919년 3월 29일 송기면, 송여직 형제를 중심으로 한 3.1만세운동 재연 및 가두행진, 기념식, 그리고 다채로운 체험프로그램 등이 열렸다.

제12회 서천마산신장 3.1만세운동 재연 및 기념행사 장면.
제12회 서천마산신장 3.1만세운동 재연 및 기념행사 장면.

특히, 올해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충남도 주관으로 시군 만세운동 릴레이 재연 공연이 펼쳐졌으며 30m구간의 태극기 터널 조성 등 다양한 볼거리 제공으로 큰 호응을 얻었다.

또, 보령시청 관련 공직자들이 마산 3.1운동 재연행사를 찾아 눈길을 끌기도 했다.

노박래 서천군수는“올해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전국 각지에서 많은 행사가 진행되고 있는데, 우리군에서도 3․1운동을 기념하기 위한 강연회 및 포럼, 그리고 3․1만세운동 재연행사까지 많은 군민들의 참여 속에 치러졌다”며,“관심을 갖고 참여해 준 모든 군민들에게 감사하다”고 전했다.

한편, 군은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관내 중학생들을 대상으로 올바른 역사관을 심어주고자 오는 5월부터 12월까지 나라사랑 역사탐방을 실시할 계획이다.

/서천=정진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