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생태원 ‘아가베 브락테오사’ 개화
국립생태원 ‘아가베 브락테오사’ 개화
  • 박성례
  • 승인 2019.09.22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가베 브락테오사. ⓒ국립생태원
아가베 브락테오사. ⓒ국립생태원
아가베 브락테오사. ⓒ국립생태원
아가베 브락테오사. ⓒ국립생태원

충남 서천군 소재 국립생태원(원장 박용목)에서 아가베 브락테오사(Agave bracteosa)가 개화했다.

국립생태원 사막관에서는 용설란(Agave)속 식물 15여 종을 전시 중이며, 그 중 아가베 브락테오사(Agave bracteosa)의 흰색과 노란색 꽃이 만개했다.

아가베 브락테오사(Agave bracteosa)는 멕시코 북부가 원산인 용설란으로 고도 900m에서 1,700m의 절벽이나 사면에 서식한다.

잎은 가늘고 긴 피침형으로 거미줄 형태로 뻗으며, 크기는 높이 45cm, 지름 60cm를 넘지 않는 작은 용설란이다.

잎의 성장이 끝난 후 생장점에서 긴 꽃대가 올라오며, 대부분 일생에 한 번 개화기를 갖고 죽는다.

꽃은 꽃대가 1.5m 정도 길이로 식물체 높이의 3배 이상 올라가며, 병솔(bottle brush) 모양처럼 생겼다.

용설란(Agave) 속 식물은 아메리카 대륙에 자생하는 다년생 다육식물로 전 세계에 250여 종이 있다.

잎은 대부분 장미꽃잎 형태(Rosette)로 자라고, 속은 튼튼한 섬유질로 이루어져 있다.

/서천=박성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