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28일부터 ‘2019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
공주시, 28일부터 ‘2019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
  • 이찰우
  • 승인 2019.10.17 2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시는 시 재난대응능력 강화를 위해 오는 28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2019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한다.

이번 훈련은 산불로 인해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마곡사에 문화재사고가 발생한 복합재난상황을 중점훈련으로 설정하고 문화재청 및 충청남도와 함께 협업하는 합동훈련을 실시하게 된다.

주요일정으로 10월 29일 14시 시청 중회의실에서 재난 유관기관 및 민간단체의 임무 숙지와 재난상황 문제해결을 위한 토론훈련이 실시되며, 10월 31일 14시 마곡사에서는 산불로 인한 문화재사고에 대해 17개 기관 및 단체 200여명이 참여하는 현장종합훈련이 진행된다.

현장종합훈련에는 인근 지자체인 천안시, 계룡시와 재난관리자원 공동 활용 실제자원이동훈련도 실시하게 된다.

특히, 현장훈련에는 신월초등학교 학생들이 훈련 참관단으로 참여해 대피훈련 참여 및 훈련 전 과정을 지켜보게 된다.

그밖에 △공무원비상소집 △불시청사대피훈련 △다중이용시설 대피훈련 및 점검·교육 △지진 대피훈련 △재난취약계층 대피훈련 등 다양한 훈련을 실시할 예정이다.

오동기 시민안전과장은 “최근 다양한 재난 발생으로 시민의 경각심이 높아진 만큼 철저한 준비로 실전과 같은 훈련을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공주=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