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장항읍-군산시 해신동 ‘자매결연’ 체결
서천군 장항읍-군산시 해신동 ‘자매결연’ 체결
  • 이찰우
  • 승인 2019.11.27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매결연 체결 장면. ⓒ서천군
자매결연 체결 장면. ⓒ서천군

서천군 장항읍과 군산시 해신동은 상호 이해와 신뢰의 바탕 위에서 공동번영을 촉진하기 위해 지난 26일 해신동주민센터에서 자매결연 협약식을 가졌다.

협약은 지난 6월 서천-군산 행정협의회에서 결의한 양 시.군간 화합과 상생발전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이날 협약식에는 조정환 장항읍장, 진신성 해신동장, 홍순경 장항읍 주민자치회장, 고영수 해신동 주민자치위원장을 비롯한 양 지역의 기관.단체 대표들과 주민 등 약 50여 명이 참석했으며 △ 경제.문화.교육 분야에서 교류 협력 추진 △ 지역적 특성을 활용한 교류사업 발굴 △ 각계각층의 민간교류 활성화 지원 등을 약속했다.

협약식을 마친 후 참석자들은 해신동의 근대역사박물관을 찾아 금강역사 문화권에 같이 위치해 있고, 일제 수탈의 아픔을 함께하는 등 많은 부분에서 공유하는 점이 많음을 확인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조정환 장항읍장은 “서천과 군산을 잇는 동백대교의 첫 관문인 장항읍과 해신동이 오늘의 협약을 계기로 상생발전 및 협력 관계를 증진해 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홍순경 장항읍주민자치회장은 “이러한 교류가 일회성 행사로 그치지 않고 매년 지속인 만남을 통해 미래지향적 동반자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가자”고 말했다.

/서천=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