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농업기술원, 신품종 '옥향흑찰' 등 우량종자 유상 분양
충남농업기술원, 신품종 '옥향흑찰' 등 우량종자 유상 분양
  • 이찰우
  • 승인 2020.01.16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16일 신품종 ‘옥향흑찰’ 등 자체 생산한 벼 우량종자를 2월 중순부터 유상 분양한다고 밝혔다.

시.군 농업기술센터를 통해 분양하는 벼 종자는 ‘옥향흑찰’, ‘보람찰’, ‘청호’, ‘청아’, ‘다보’ 등 5품종 11톤이다.

2018년도 신품종으로 등록된 ‘옥향흑찰’은 검은색 찰벼로 쓰러짐에 강하고, 알이 굵어 밥에 넣었을 때 누룽지 향이 나며 씹는 식감이 우수해 떡 등 가공용으로 적합하다.

찰벼인 ‘보람찰’은 수량이 안정적이며 쓰러짐과 병해충에 강하고, ‘청호’는 내염성이 있어 간척지 재배에 알맞다.

아울러 ‘친들’, ‘해담’, ‘신농흑찰’ 등 40품종 6톤은 도 농업기술원 작물연구과에서 직접 분양할 예정이다.

이번 유상 분양의 신청 시기, 품종, 물량 등 자세한 사항은 농업기술원 작물연구과 답작팀(☎041-635-6021)에 문의하면 된다.

도 농업기술원 최현구 연구사는 “도 농업기술원 대농민 전시포를 통해 생산한 우량종자를 소량이라도 필요로 하는 농가에 분양키로 했다”며 “보급종 이외의 품종들은 농가에서 구하기도 어렵지만, 순도가 떨어질 수 있는 문제점이 있다”고 재배 시 주의를 당부했다.

/충남=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