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지사, 우한 교민 임시생활시설 점검
양승조 지사, 우한 교민 임시생활시설 점검
  • 이찰우
  • 승인 2020.01.30 1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승조 지사가 30일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등과 함께 아산시 경찰인재개발원 임시생활시설 점검에 나섰다. ⓒ충남도
양승조 지사가 30일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등과 함께 아산시 경찰인재개발원 임시생활시설 점검에 나섰다. ⓒ충남도

충남 아산 경찰인재개발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관련 중국 우한 교민 임시생활시설로 지정.운영되는 가운데, 양승조 지사가 30일 긴급 현장 점검에 나섰다.

양 지사는 이날 오후 아산 경찰인재개발원을 방문,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오세현 아산시장 등과 임시생활시설 운영 관련 대화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진 장관에게 △거점소독시설 설치.운영비 2억 원 지원 △재외국민 입국자 임시생활시설 운영 지침 개선 등을 요청했다.

또 △선별진료(보건소) 장비 및 시설 주변 방역용품 19억 원 △음압구급차 구입 4억 8000만 원 △분석장비 구입비 2억 7000만 원 등 특별교부세 26억 5000만 원 지원을 건의했다.

대화 이후 양 지사와 진 장관은 경찰인재개발원 현황을 듣고, 각 시설을 살피며 운영상 문제점은 없을지 점검했다.

현장 점검에 이어 양 지사와 진 장관은 아산시 초사2통 마을회관을 찾아 지역 주민과 간담회를 가졌다.

/충남=이찰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