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의회, 코로나19 지역사회 전파 차단 ‘총력 대응’
서천군의회, 코로나19 지역사회 전파 차단 ‘총력 대응’
  • 이찰우
  • 승인 2020.02.25 2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4일 의원정례간담회 장면. ⓒ서천군의회
지난 24일 의원정례간담회 장면. ⓒ서천군의회

서천군의회(의장 조동준)는 24일 의원정례간담회를 개최해 김재연 서천군 보건소장으로부터 방역 대책 등을 보고 받고 우리지역 코로나19 차단을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전국적인 코로나19의 심각 상황을 고려해 당초 예정보다 앞당겨 진행된 이번 의원정례간담회를 통해 의원들은 신종 코로나19 전파경로, 감염병 대응체계 등에 대해 집중적으로 묻고 지역사회 차단과 경기대책 마련을 위한 지원 조례안 제.개정을 검토했다.

또한 심각단계 전환에 따른 공공기관.공공시설에 대한 철저한 소독과 마스크.세정제 등의 안정적인 확보, 전통시장 지원대책 마련과 관내 의료인력 안정운영, 혼란방지를 위한 정보전달 체계 구축 등을 집행부에 당부했다.

조동준 의장은 “정부가 코로나19 대응 위기경보를 최고 수위인 ‘심각’단계로 격상했고 지역사회 전파단계가 우려됨에 따라 확진자 유무에 관계없이 선제적으로 먼저 대응해 나가야 한다”면서 “군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의회 차원에서 할 수 있는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고 집행부과 적극 협력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총력을 다하고 군민 여러분께서도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함께 극복해나가자”고 말했다.

한편, 서천군의회는 지난 11일 열린 간담회에서 코로나19 차단 대응을 위해 내달 3월 열리는 제278회 임시회를 축소 운영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서천=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