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생태원 ‘봄꽃 나누기’…코로나19 극복동참
국립생태원 ‘봄꽃 나누기’…코로나19 극복동참
  • 박성례
  • 승인 2020.03.26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천군 취약계층 3개 기관에 튤립 약 600본 식재
서천군 노인요양시설 '봄꽃 나누기' 장면. ⓒ국립생태원
서천군 노인요양시설 '봄꽃 나누기' 장면. ⓒ국립생태원

국립생태원(원장 박용목)은 코로나19로 국립생태원에 방문하지 못하는 서천군 취약계층 보호기관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봄꽃 나누기’를  지난 25일 진행했다.

‘봄꽃 나누기’는 코로나19로 야외 활동이 줄어들고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장애인, 노인, 아이들을 위해 봄꽃을 식재해 침체된 분위기를 전환하고 심리적 안정으로 코로나19를 함께 극복하자는 응원의 뜻을 담아 준비했다.

국립생태원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현재 임시 휴원 상태로, 봄 전시를 위해 준비했던 튤립 약 600본을 서천군 취약계층 보호기관인 서천군노인요양시설, 꿈터 지역아동센터, 성도원 등 3개 기관에 식재했다.

또한, 식물전문가들이 튤립의 원산지, 관리방법 등 식물 정보를 쉽고 재미있게 설명하는 유익한 재능기부의 시간도 가졌다.

박용목 국립생태원장은 “이번 봄꽃 나눔으로 실내생활에 지친 답답한 마음에 조금이나마 봄의 기운을 전하고, 코로나19를 극복하는데 힘이 되기를 희망한다”며, “조만간 국립생태원에서 건강한 모습으로 만나뵙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서천=박성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