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태 충남도의원 ‘충남 해양레저관광 육성 대책’ 촉구
김한태 충남도의원 ‘충남 해양레저관광 육성 대책’ 촉구
  • 이찰우
  • 승인 2020.03.26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한태 충남도의원(보령1, 더불어민주당). ⓒ충남도의회
김한태 충남도의원(보령1, 더불어민주당). ⓒ충남도의회

충남도의회 김한태 의원(보령1, 더불어민주당)은 26일 열린 제319회 임시회 1차 본회의에서 해양신산업 중 해양레저관광 분야에 특별한 관심과 지원의 필요성을 주장했다.

김 의원은 이날 5분 발언을 통해 “충남의 중장기 과제 중 미래 10년을 좌우할 핵심은 무궁무진한 잠재력을 가진 바다를 통한 해양신사업 육성이다”라며 “우리 도가 주목하고 지원을 강화하는 등 보다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충남도는 2천만 수도권과 인접해 있고 중국과 최단 거리에 있어 충분한 미래 수요가 예측된다”며 “이를 기반으로 중국과 수도권에 초점을 맞춘 차별화된 콘텐츠를 발굴하고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확충하는 등 관광객 소비를 늘릴 수 있는 인프라 구축과 함께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해야 한다”고 대안을 제시했다.

그러면서 “고부가가치 창출이 가능한 해양레저관광 마스터플랜을 수립하고 과감한 투자를 추진해야 한다”며 “충남의 해양레저관광산업이 국내를 넘어 세계 성공 모델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지사님과 집행부의 각별한 관심과 지원을 당부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충남=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