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코로나19 대응 133억 긴급 추경 편성
서천군, 코로나19 대응 133억 긴급 추경 편성
  • 이찰우
  • 승인 2020.03.30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천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따른 지역 경제 조기 활성화와 군민 생활 안정 지원,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한 133억 원의 긴급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해 30일 군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번 예산안은 올해 본예산 4832억 원보다 2.75% 증가한 규모로, 특히 군수, 부군수 업무추진비와 공무원 국내·외 여비 등을 30~50% 감액하고 집행 잔액을 적극 활용하는 등 세출 구조조정을 통해 재원을 마련했다.

주요 코로나19 대응 군민 생활 안정 지원을 위한 사업으로 △소상공인 긴급 경영안정 지원 28억 원 △저소득층 한시 생활 지원 14억 원 △실직자 등 긴급 지원 6억 원 △아동양육 한시 지원 5억 8000만 원 △농어촌버스 특별재정지원 및 택시 근무여건 개선 3억 9000만 원 △보건소 방역 장비보강 및 물품 구입 3억 1000만 원 △소상공인 지원 특례보증 1억 원 등을 반영했다.

또한 △송림항 어촌뉴딜300 사업 32억 9000만 원 △도마천 재해위험지구 정비사업 32억 5000만 원 △신청사 건립사업 20억 원 등 지역 현안 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을 위한 예산도 반영했다.

노박래 군수는 “긴급 추가경정예산은 침체된 지역 경제 조기 활성화와 지역사회 감염 확산 방지에 중점을 두었다”며 “군민 여러분의 생활 안정 지원을 위해 예산을 신속하게 집행하도록 행정력을 총동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천군은 그동안 코로나19 관련 현안 해결을 위해 선별진료소 설치 및 운영, 아동센터, 버스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 방역 실시 등 재난목적 예비비와 재난관리기금을 활용하여 신속하게 대응해오고 있다.

/서천=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