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박래 서천군수, 장항산단 입주기업 현장 간담회 가져
노박래 서천군수, 장항산단 입주기업 현장 간담회 가져
  • 이찰우
  • 승인 2020.06.02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스델리 방문 장면. ⓒ서천군
허스델리 방문 장면. ⓒ서천군

노박래 서천군수는 서천 장항국가생태산업단지(이하 장항산단)에 둥지를 튼 기업을 방문해 코로나19 상황을 공유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군에 따르면 지난 1일 노 군수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기업의 경영상황을 체감하고, 투자기업의 안정적인 정착을 도모하기 위해 장항산단에 입주한 허스델리를 방문했다.

허스델리의 허성윤 대표는 “공장이 완공되기까지 힘든 시간이었으며 앞으로 해야 할 일은 더 많지만, 서천군의 관심과 지원 덕분에 공장 이전을 비교적 안정적으로 마칠 수 있었다”며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은 서천군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노박래 군수는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위기상황에도 장항산단에 정착한 기업에 감사를 드리며, 경영에 어려움이 발생하지 않도록 서천군에서 지원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장항산단에는 현재 10개 기업이 분양 계약을 체결해 △선진뷰티사이언스 △TSPG △정우물산 △허스델리 4개 기업이 운영 중이며, 이달에 우양 등 6개 기업이 착공한다.

하반기에는 에이에스텍 등 5개 기업이 계약과 착공을 준비하고 있다.

군은 올해 연말까지 장항산단에 총 15개 기업에서 33만㎡의 토지에 3218억 원의 투자가 이루어져 800명의 신규 고용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했다.

/서천=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