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벼 드문모 심기’ 연시회 개최
서천군 ‘벼 드문모 심기’ 연시회 개최
  • 이찰우
  • 승인 2020.06.04 1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벼 드문모 심기’ 이앙 연시회 장면. ⓒ서천군
‘벼 드문모 심기’ 이앙 연시회 장면. ⓒ서천군

서천군(군수 노박래)은 지난 3일 벼 생산비를 줄여 농업인의 소득향상에 도움을 주기 위한 ‘벼 드문모 심기’ 이앙 연시회를 열었다.

벼 드문모 심기는 육묘 시 상자당 파종량을 늘리고 이앙할 때 재식밀도를 줄여 단위 면적당 필요한 육묘 상자의 수를 줄이는 재배기술이다.

작물 사이의 거리가 멀어 일조량 확보가 수월하여 병해충 발생이 적으며 분얼이 많아져 벼 쓰러짐(도복)에 강한 효과가 있다.

군에 따르면 벼 드문모 심기는 기존 재배법보다 육묘상자 수는 50~70%, 파종부터 이앙까지의 노동력은 27%, 비용은 42% 줄일 수 있어 농업인들에게 매우 유용한 재배기술이라는 것.

이날 현장 연시회에 참여한 신상진 농가는 “벼농사를 지으며 항상 고민이었던 노동력과 생산비가 절감되는 현장기술이 보급되어 무척 기쁘게 생각한다”며 “하루빨리 서천군 벼 재배 농가들에 확대되어 더욱 많은 농가가 효율적으로 농사를 지을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군 농업기술센터 김조원 식량작물기술팀장은 “벼 드문모 시범사업 추진을 통해 기존의 장점인 생산비와 노동력 절감 효과를 극대화하는 한편 품종 선정, 정밀 균평 작업, 재식밀도, 시비량 등 최적의 재배 조건 등을 구명하고 재배기술을 평준화하여 관내 농가들에 보급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서천=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