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소방서,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 신고포상제 연중 운영
서천소방서,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 신고포상제 연중 운영
  • 박성례
  • 승인 2020.09.09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천소방서(서장 구동철)는 화재 등 재난 발생 시 생명의 문인 비상구를 폐쇄하고 물건을 적재하는 등의 불법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 신고포상제’를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 신고포상제’는 피난․방화시설의 폐쇄․훼손․장애물 적치 등의 불법행위를 발견 시 군민의 자발적인 신고를 유도함으로써 자율적인 안전관리 문화를 정착시켜 대형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다.

신고대상은 문화․집회시설과 판매시설, 운수시설, 숙박시설, 위락시설, 복합건축물(판매․숙박시설) 등이며, 위반행위로는 ▲비상구 등 피난․방화시설을 폐쇄(잠금장치 포함)하거나 훼손하는 등의 행위 ▲피난․방화시설의 주위에 물건을 쌓아두거나 장애물을 설치하는 행위 ▲피난․방화시설의 용도에 장애를 주거나 소방 활동에 지장을 주는 행위 등이 있다.

불법행위 목격자는 증빙자료를 첨부하여 관할 소방서에 직접 방문하거나 우편, 팩스 등으로 신고할 수 있으며 현장 확인과 신고포상 심의회를 거쳐 신고자에 1회 5만원 상당의 포상금을 지급한다.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 신고포상제에 대한 자세한 문의사항은 서천소방서 화재대책과(041-955-0262)로 문의하면 된다.

/서천=박성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