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문산면, 복지제도 수혜대상 발굴 총력
서천군 문산면, 복지제도 수혜대상 발굴 총력
  • 이찰우
  • 승인 2021.01.19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천군 문산면(면장 정해민)은 올해부터 기초생계급여 부양의무자 기준이 대폭 완화됨에 따라 신규 대상자 발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노인, 30세 이상 한부모가족, 장애 정도가 심한 장애인이 있는 기초생계급여 수급(권)자의 경우 월 소득 834만 원 이하이고 금융재산과 부채를 제외한 재산이 9억 원 이하라면 부양의무자 기준이 적용 제외된다.

문산면 맞춤형복지팀은 변경된 기초생계급여 수혜예상가구에 서면과 유선으로 개별안내를 하는 한편 쓰리고(찾아가고, 설명하고, 신청받고) 상담실을 운영해 이동취약계층에게는 직접 찾아가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정해민 문산면장은 “복지제도의 변동사항을 몰라 도움을 못 받는 주민이 없도록 제도홍보와 주민상담 등 모든 부분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천=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