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 한산면 주택 화재 '단독 경보형 감지기' 큰 피해 막아
서천 한산면 주택 화재 '단독 경보형 감지기' 큰 피해 막아
  • 박성례
  • 승인 2021.02.02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일 한산면 주택 화재 장면. ⓒ서천소방서
지난 1일 한산면 주택 화재 장면. ⓒ서천소방서

서천소방서(서장 구동철)는 지난 1일 오후 7시 26분께 한산면 한 주택에서 화재가 발생, 단독경보형감지기가 작동해 큰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

화재가 발생한 주택의 소유자 말에 따르면 안방에 있던 중 주방에 있는 단독경보형감지기의 경보음을 듣고 확인해보니 주방 옆 냉장고가 있는 창고에서 화염과 연기가 발생하고 있었는 것.

다행히 단독경보형감지기의 경보음을 들은 집주인과 이웃주민들의 신속한 신고와 초기 화재진압으로 인명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주택용 소방시설은 소화기와 단독경보형감지기를 말하며, 2017년 2월부터 소방시설법에 따라 모든 주택의 소유자는 주택용 소방시설을 의무적으로 설치해야한다.

이종창 예방교육팀장은 “이번 화재사례를 통해 주택용 소방시설의 위력을 다시 한번 입증한 만큼 화재예방과 인명·재산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에 적극 동참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서천=박성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