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선정
충남교육청,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선정
  • 이찰우
  • 승인 2021.02.25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추진기획단’ 심사 장면. ⓒ충남교육청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추진기획단’ 심사 장면. ⓒ충남교육청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지난 24일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추진기획단’ 심사를 통해 2021년도 사업 대상학교를 선정했다.

그린스마트 미래학교는 대상학교의 적정성, 학교 구성원의 참여 의지, 효율적인 예산 투자, 공간계획 및 교육혁신의 타당성 등을 고려해 고덕중 외 41교를 선정, 약 3,070억 상당의 예산을 투입할 예정이다.

추진 일정은 ▲3월 교육부 사전검토와 사전기획 ▲9월 설계 공모 ▲12월 설계 착수 ▲2022년 초 공사 착공 ▲2023년 말 공사 완료 등이다.

미래학교는 2024년부터 새로운 교육공간에서 교육과정을 시작할 수 있다.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사업은 40년 이상 노후된 학교시설을 개축이나 대수선(리모델링)을 통해 학생 안전과 학습권 보호 그리고 미래교육 환경을 만들어주는 국가시책사업이다.

이 사업은 ▲교육과정과 연계해 유연하고 다양한 공간을 제공하는 공간혁신 ▲교수학습 혁신을 위한 스마트 학습 환경 구축 ▲탄소중립 실현과 환경생태교육의 체험장을 조성하는 그린학교 ▲학교와 지역사회를 연결하고 교육의 거점이 되는 학교 복합화 등을 핵심 요소로 미래학교를 조성한다.

김지철 교육감은 “고교학점제, 혁신학교, 인공지능교육 등과 연계 추진하여 그 효과를 한층 높이겠다”며 “농어촌학교가 많은 지역적 특성을 감안하여 작은 학교가 소외되지 않고,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건강한 생태환경 중심의 교육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충남=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