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 사곡리 빌라 건설현장 50대 조적공 고공 농성
서천 사곡리 빌라 건설현장 50대 조적공 고공 농성
  • 이찰우
  • 승인 2020.03.17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빌라 3개동 조적 공사 체불임금 2억 2천여 만 원
충남 서천군 서천읍 사곡리 빌라 건설 현장에서 50대 조적공이 체불임금 해결을 요구하고 있다.
충남 서천군 서천읍 사곡리 빌라 건설 현장에서 50대 조적공이 체불임금 해결을 요구하고 있다.

충남 서천군 서천읍 사곡리 빌라 건설 현장에서 50대 조적공이 체불임금 해결을 요구하고 있다.

경찰 등에 따르면 17일 오전 9시 40분께 50대 조적공은 그동안 미지급된 체불임금 2억 2천여 만원을 해결하라며 건설 중인 빌라 옥상에서 인화성 물질 등을 뿌리며 강력히 요구하고 있다.

특히, 해당 문제가 그동안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던 가운데 이 같은 상황이 예고된 것이라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해당 빌라는 3개 동 5층 건물로 비용 등의 문제로 현재 시공사가 공사를 중지한 상태.

경찰과 동료들이 설득에 나서는가 하면, 11시께 고용노동부 보령지청과 경찰 등이 대화를 시도하고 있지만 현재까지 뚜렷한 대책은 나오지 않고 있다.

/서천=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