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마을만들기지원센터' 본격 운영
충남 '마을만들기지원센터' 본격 운영
  • 이찰우
  • 승인 2016.10.12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내포신도시서 개소...관련 시책 컨트롤타워 역할 기대

▲ 마을만들기지원센터 개소식 장면.<사진제공=충남도>
(뉴스스토리=충남)이찰우 기자=충남도 내 마을만들기의 전문적인 지속적인 지원을 위한 ‘충남 마을만들기 지원센터’가 설립돼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한다.

충남도는 지난 11일 내포신도시 충남개발공사 건물 1층에서 충남마을만들기지원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허승욱 도 정무부지사, 강용일 충남도의회 농업경제환경위원회 위원장, 강현수 충남연구원장을 비롯한 마을리더 및 활동가 등 120여 명이 참석했다.

충남개발공사 1층에 마련된 마을만들기지원센터는 센터장 1명과 팀장 1명, 연구원.행정원 2명 등 총 4명으로 구성됐으며, 향후 3년간 운영은 충남연구원이 맡았다.

마을만들기지원센터는 관련 시책 발굴과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 개발 보급, 대내외 협력시스템 구축, 홍보 등 행정과 마을현장을 연결하는 조력자로서의 기능을 수행하게 된다.

개소식에 이어 열린 심포지엄에서는 ‘농촌지역개발 정책과 마을만들기 지원센터의 역할’을 주제로 발표와 토론이 진행됐다.

주제발표에서는 서정민 지역재단 지역순환경제센터장이 ‘농촌지역 개발정책의 새로운 방향과 마을만들기 지원센터’를 발표하고, 구자인 충남마을만들기지원센터장이 ‘충남 및 시군 마을만들기 지원센터 설립 동향 보고’를 실시했다.

이어진 종합토론에서는 ‘마을만들기 지원센터의 역할과 과제’를 주제로 마을만들기 중간지원조직의 성격과 역할을 재확인하고 센터의 향후 운영방향을 논의했다.

도 관계자는 “마을만들기지원센터 개소를 계기로 주민들의 마을만들기 활동이 한층 더 활발하게 이루어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며 “앞으로 시.군 및 다양한 중간지원조직과 긴밀한 연계를 통해 농어촌지역 발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원센터 활동 지원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