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노사민정 상생협력’ 공동선언
보령시 ‘노사민정 상생협력’ 공동선언
  • 이찰우
  • 승인 2018.09.14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사민정 상생협력’ 공동선언 장면. ⓒ보령시
‘노사민정 상생협력’ 공동선언 장면. ⓒ보령시

보령시는 14일 오전 시청 중회의실에서 김동일 시장과 노사민정협의회 위원, 노동시간 단축 적용기업 대표자 등 25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 노사민정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번 협의회는 고용노동부 보령지청 근로감독관으로부터 근로기준법 개정에 따른 지역 기업체의 노동시간 단축 시행현황 보고와 적용사업장인 한국후꼬꾸(주)의 사례발표, 노.사.민.정 상생협력 공동선언문 채택의 순으로 진행됐다.

회의에서는 올해 노사협력사업으로 지역 노사민정 협력활성화 지원사업 ▲노동시간 단축을 통한 일자리 창출 고용보조금 지원 ▲2018 찾아가는 노동교육 ▲충청남도 노동권익 보호관제 운영, 고용서비스 사업으로 관창일반산단 복지센터 및 공동기숙사 신축 ▲산업단지 통근버스 임차지원 사업 ▲청년, 성공취업을 위한 희망드림 취업캠프 운영 ▲희망Job-Go 취업박람회 개최 ▲일자리지원센터 운영활성화 사업이 보고됐다.

또한 일자리 지원시책으로 청년근로자의 정착을 위한 연봉지원 ▲고교생 등 관내 취업조건 장학금 지급 ▲마을 청년활동가 지원사업 ▲산업단지 중소기업 청년교통비 지원사업 ▲중소기업 취업청년 전월세 임차보증금 대출 ▲청년 내일채움공제 및 추가고용장려금과 안내사항으로 웅천일반산업단지 분양, 2022년 보령해양머드박람회 국제행사 유치 보고가 있었다.

아울러, 상생협력을 위한 공동선언에서는 노사(勞使)는 장시간 노동을 개선하기 위해 작업방식을 바꾸고, 법정 노동시간 준수, 연차휴가 활용 촉진 등 건강한 직장문화 조성에 노력하여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여건을 마련키로 했다.

또 민(民)은 좋은 일자리 창출기업의 발굴.홍보 등 새로운 고용문화 조성을 위한 사회적 공감대를 확산하고, 정(政)은 좋은 일자리 창출과 일자리 질 개선을 위한 법적, 제도적 체계 마련, 산업현장의 노동시간 단축을 촉진하기 위해 컨설팅, 신규채용 인건비, 직업훈련, 설비투자 지원 등 행정적, 재정적 지원방안을 강구키로 했다.

김동일 시장은 “이번 공동선언문은 최저임금 인상과 노동시간 단축이라는 시대적 과제를 노사의 상생.협력이라는 관점에서 이해하고, 솔선수범하기 위해 채택하게 된 것”이라며, “앞으로도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상생의 노사관계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시민의 건강한 삶을 위해 힘을 모아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보령=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