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보령서천지역위 창당 선언
정의당 보령서천지역위 창당 선언
  • 이찰우
  • 승인 2019.05.25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민우 지역위원장 비롯해 최성균, 황태연, 이수경 부위원장 선출
정의당 보령서천지역위원회가 25일 창당했다. 장진 충남도당위원장이 이민우 지역위원장에게 깃발인계를 하고 있다.
정의당 보령서천지역위원회가 25일 창당했다. 장진 충남도당위원장이 이민우 지역위원장에게 깃발인계를 하고 있다.

정의당 보령서천지역위원회가 25일 창당을 선언하고 본격 활동을 알렸다.

이날 오후 3시 보령 웨스토피아에서 열린 창당대회에는 정의당 한창민 부대표를 비롯해 장진 충남도당위원장, 김세균 전 정의당 공동대표, 충남세종지역 당원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이민우 보령서천지역위원장
이민우 보령서천지역위원장

더불어민주당 보령서천지역위원회 이정근 직무대행과 더불어민주당 소속 보령시의회 문석주.조성철 시의원, 충남민예총 유승광 지회장, 남윤철 보령민협의장 등 지역 정치권과 시민단체에서도 참석해 창당을 축하했다.

앞서 정의당 보령서천창당준비위원회는 지난 5일 이민우 지역위원장 후보와 최성균, 황태연, 이수경 부위원장 후보가 등록을 마치고 25일 오후 3시까지 온라인 찬반투표를 진행했다.

투표 결과 총 투표권자 17명 가운데 이민우 지역위원장 후보와 최성균 부위원장 후보가 전체 만장일치로 찬성표를 얻었다.

또 황태연, 이수경 부위원장의 경우 16표의 찬성표를 얻었고, 각각 1표씩 기권처리됐다.

이민우 지역위원장은 “보령 78명과 서천 15명인 총 93명의 당원들의 이름으로 오늘 정식으로 정의당 보령서천지역위원회가 창당했다”면서 “창당준비를 하면서 민주주의 원칙이 바로 서고 ‘갑 질’ 문화가 사라지는 것이 가능하다는 믿음을 얻었다. 지역이 달라지고, 당이 달라지고, 대한민국이 달라지는데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25일 정의당 보령서천지역위원회가 창당했다.
25일 정의당 보령서천지역위원회가 창당했다.

이날 보령서천지역위원회는 의결안건 제1호로 규약 개정(안) ‘지위와 구성 및 공직선거’를 만장일치로 통과 시켰다.

이어 정의당 장진 도당위원장의 깃발인계와 함께 2부 순서로 창당기념식이 이어졌다.

/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