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소규모 숙원사업 신속집행 '합동설계 TF팀' 가동
보령시, 소규모 숙원사업 신속집행 '합동설계 TF팀' 가동
  • 이찰우
  • 승인 2019.11.21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2월까지 180건, 24억여 원...설계용역비 2억5000만 원 절감 기대
합동설계 TF팀 운영 장면. ⓒ보령시
합동설계 TF팀 운영 장면. ⓒ보령시

보령시는 내년도 소규모 주민숙원사업의 빠른 착수와 이월 사업 방지를 위해 신속집행 ‘합동설계 TF팀’을 본격 가동한다.

지난 18일을 시작으로 운영되는 합동설계 TF팀은 내년 2월 7일까지 본청 및 읍.면 시설직 등 모두 19명이 참여해 북부와 남부로 나눠 업무를 추진하게 된다.

대상사업은 본청 135건 38억 원, 읍면동 209건 31억6000만 원 등 모두 344건 69억6000만 원으로, 이중 자체설계는 180건 24억 원에 해당되며 실시설계비 약 2억5000만 원 이상의 예산절감 효과가 예상된다.

주요 추진 사항은 사업계획 검토 및 조사, 측량, 설계도서 작성이며, 현장조사 단계에서부터 지역주민의 의견을 충분히 설계에 반영해 시공 과정에서의 주민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특히, 소규모 주민숙원사업에 대한 합동설계팀의 조기 운영으로 혹한기 조사와 측량 등으로 인한 작업능률저하 문제를 해소하고, 영농기 이전 사업발주로 영농편의와 시민 불편 최소화, 재정 신속집행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올해 채용된 1년 미만의 시설직 공무원 중 소속 부서장의 협조에 따라 합동설계 T/F팀에 참여시켜 업무 연찬을 통한 기술직의 업무 능력을 향상시켜 나갈 계획이다.

오갑석 건설과장은 “합동설계 TF팀 운영으로 시는 신규 공무원들의 기술 교류 및 실력 향상, 시민들은 사업에 따른 불편 최소화와 요구사항 반영 등 다양한 효과를 볼 것”이라며, “내년도 사업의 신속한 착공으로 적극적인 건설행정 구현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보령=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