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료 어선원 카드 훔친 20대 남성 구속
동료 어선원 카드 훔친 20대 남성 구속
  • 이찰우
  • 승인 2020.09.09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안해양경찰서(서장 윤태연)는 지난 3일 동료선원의 체크카드를 몰래 훔쳐 달아나 부정사용한 20대 A모씨를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절도) 등의 혐의로 9일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태안해경에 따르면, A씨는 지난 3일 오전 10시 40분께 신진항 정박 어선내 동료선원 바지 주머니에서 체크카드를 몰래 빼낸 후, 시내 금은방 등에서 300만원 가량을 부정사용한 혐의로 긴급체포, 5일 구송영장 발부와 함께 피의사실 조사 중 범행일체를 자백한 것으로 알려졌다.

도난 신고 당시 즉시 형사인력을 꾸려 추적수사에 돌입한 태안해경은 카드내역, 관내 CCTV 분석 등을 통해 범행 직후 피의자 A씨가 시외버스에 올라 인근도시로 빠져 나가려던 정황을 포착했다.

태안해경은 결국 공조협력과 수사력을 집중해 범행 6시간 만에 피의자 A씨 조기검거에 성공했다.

경찰조사 결과 누범기간 중이던 A씨는 힘든 선원생활을 이유로 어선을 이탈하면서 이 같은 범행을 재차 저지른 것으로 밝혀졌다.

태안해경 관계자는 “형사 기동 전담반을 지속 운영하여, 증가하는 해양범죄 단속과 예방활동 등 치안관리 강화에 집중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충남=이찰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