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스포러스, 손님 발길 뚝...‘위기를 희망으로’
보스포러스, 손님 발길 뚝...‘위기를 희망으로’
  • 박성례
  • 승인 2020.12.30 0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성훈 대표 29개 돈가스 마서면 지역 장애.아동가정 도시락 전달
지난 28일 보스포러스 조성훈 대표 이하 전직원은 마서면 지역 장애가정을 포함한 아동가정 6곳에 전달할 29개의 돈가스 도시락을 마련했다.
지난 28일 보스포러스 조성훈 대표 이하 전직원은 마서면 지역 장애가정을 포함한 아동가정 6곳에 전달할 29개의 돈가스 도시락을 마련했다.
지난 28일 보스포러스 조성훈 대표 이하 전직원은 마서면 지역 장애가정을 포함한 아동가정 6곳에 전달할 29개의 돈가스 도시락을 마련했다.
지난 28일 보스포러스 조성훈 대표 이하 전직원은 마서면 지역 장애가정을 포함한 아동가정 6곳에 전달할 29개의 돈가스 도시락을 마련했다.

코로나19 확진자 소식으로 연일 지역사회 우울한 뉴스가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위기를 기회와 희망으로 바꾸는데 힘을 보태는 곳이 있다.

충남 서천군 마서면 소재 보스포러스 레스토랑(대표 조성훈)이 그 곳.

지난 28일 조성훈 대표 이하 전직원은 마서면 지역 장애가정을 포함한 아동가정 6곳에 전달할 29개의 돈가스 도시락을 포장했다.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학교가 전체 비대면수업으로 전환되면서 가정에서 온 시간을 보내게 될 아이들 걱정에 이 같은 활동에 나선 것.

평소 아이들에게 도움을 주고 싶다며 매년 기관, 단체를 통해 물품기부 및 기탁금으로 도움을 줘왔던 조성훈 대표.

이날도 코로나 맹위로 예약이 모두 취소되고 손님들의 발길도 뚝 끊긴 매장 안에서 직원들과 의기투합해 아이들에게 전달될 희망의 도시락을 마련했다.

조성훈 대표는 "도시락을 전달받은 아이들이 건강하고 행복했으면 좋겠다. 코로나 시기를 슬기롭게 극복해 도리어 지역에서 희망을 보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낮게 말했다.

한편, 조성훈 대표는 지난 24일에도 마서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마서사랑후원회와 함께 이 6가정에 ‘산타가 우리 집에 오는 날’(아이스크림케이크,학용품,장난감 등 전달) 사업을 실시한 바 있다.

/서천=박성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