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원내 마이크 잡은 장동혁 의원 ‘대통령 순방 무차별적 깍아내리기 즉각 중단’
국민의힘 원내 마이크 잡은 장동혁 의원 ‘대통령 순방 무차별적 깍아내리기 즉각 중단’
  • 이찰우
  • 승인 2022.09.25 2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지도부 대변인을 맡은 장동혁 의원이 25일부터 마이크를 잡았다. ⓒ뉴스스토리DB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지도부 대변인을 맡은 장동혁 의원이 25일부터 마이크를 잡았다. ⓒ뉴스스토리DB

국민의힘 원내 대변인을 맡은 장동혁 의원(국민의힘, 충남 보령.서천)이 25일 논평을 통해 ‘대통령 해외 순방에 대한 무차별적인 깍아내리기 즉각 중단해야 한다’고 밝혔다.

장 대변인은 ‘윤석열 대통령이 해외 순방을 마치고 귀국했다. 그러나 이미 민주당은 대한민국 외교를 쑥대밭으로 만들어 버렸다.’면서 ‘순방 내내 '외교 참사'를 외치며 대한민국의 얼굴에 스스로 침을 뱉었다. 그것도 모자라 ‘국격이 무너진 일주일’을 들먹이며 귀국하는 대통령을 향해 돌을 던지고 있다. 힘겹게 달성한 외교성과 마저 전용기에 두고 내리라고 막아서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순방을 통해 대통령은 문재인 정부가 죽창을 들자면서 단절시킨 대일외교 복구의 단초를 마련했다. 한미동맹은 변함없다는 백악관의 믿음도 재차 확인했다.’면서 ‘지금 민주당은 문재인 정부 시절의 빈손외교와 굴욕외교에 대한 자기반성부터 필요하다.’고 밝혔다.

장 대변인은 민주당을 겨냥해 ‘무차별적인 ‘깎아내리기’는 그만 멈추라‘면서 ’이제부터라도 해외 순방의 성과에 대해 객관적으로 평가하고 부족한 부분을 어떻게 채워 나갈지에 대해 함께 고민해 달라. 그것이 진정 국익을 위하는 길이다.‘고 밝혔다.

앞서 국민의힘은 신임 주호영 원내대표가 지난 22일 원내지도부 구성을 마치고 출범을 마친 가운데 의총에서 원내대변인으로 장동혁 의원을 선임했다.

장 의원은 25일부터 논평을 통해 대변인 마이크를 잡았다.

/이찰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남도 서천군 서천로143번길 51 천산스카이빌아파트 상가 2층 201호<서천편집실>
  • 충남 보령시 구시11길 21번지 <보령사무소>
  • 대표전화 : 041-953-8945
  • 팩스 : 041-953-89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찰우
  • 명칭 : 주식회사 뉴스스토리
  • 제호 : 뉴스스토리
  • 등록번호 : 충남 아00101
  • 등록일 : 2010-11-24
  • 발행일 : 2010-11-24
  • 발행인 : 이찰우
  • 편집인 : 이찰우
  • 뉴스스토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뉴스스토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dnews@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