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서해병원에 지역응급의료기관 설치운영 키로
서천군 서해병원에 지역응급의료기관 설치운영 키로
  • 윤승갑
  • 승인 2017.08.11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서해병원과 응급실 설치 및 운영지원 협약 예정, 응급실 운영 첫 단추
응급의료체계구축 시급성 다투는 현안 인식 공감, 9월 1일 응급실 운영 예정

▲ 서천군이 서해병원에 지역응급의료기관 설치운영키로 결정하고 오는 14일 협약을 체결할 에정이다.
(뉴스스토리=서천)윤승갑 기자=서천군이 9월 1일부터 서해병원을 대상으로 응급실을 설치, 운영할 계획인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서천군은 서천군지역응급의료기관 운영을 위해 14일(월) 서해병원과 응급실 설치 및 운영지원 등을 협약, 응급실 설치.운영을 위한 첫 단추를 끼운다고 밝혔다.

이미 지난달 24일 서천군 지역응급의료체계 구축방안 용역 최종보고회를 통해 응급실 설치운영에 대한 방향성이 제시된 만큼 서해병원을 대상으로 응급실 운영협의에 돌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날 서천군보건소에 따르면 “서해병원이 응급실 설치운영 의사를 밝혀왔고 지역응급의료체계가 시급성을 다투는 현안이라는 점을 고려, 적정규모의 인력으로 응급실을 운영하기 위한 실무추진에 나서게 됐다”는 것.

우선, 서해병원을 대상으로 응급실 설치 운영을 협약한 이후 적정규모의 인력과 비용으로 응급실을 운영할 수 방안을 도출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서천군보건소는 서해병원 측과 응급실 운영에 필요한 전담의사 및 간호사 등 필요인력 가용여부를 협의할 예정이다.

기본적으로 전담의사 3명, 간호사 9~10명 가량 필요한 것으로 파악됐지만 효율적인 운영을 위해 우선 적정규모의 인력을 둔다는 계획이다.

서천군 지역응급의료체계 구축방안 용역을 통해 제시된 응급실 운영 적정 지원예산이 9억원 가량으로 파악된 만큼 응급실 운영에 필요한 한해 지원예산은 9~10억원 안팎으로 보고 있다.

특히 응급실 운영 부족분 예산지원의 경우 재정운영의 투명성을 담보할 수 있는 장치를 마련한다는 복안이다.

응급실 인건비 등 부족분지원의 경우 외부 회계사를 두고 객관적 검증을 통해 응급실 운영 손실규모를 파악할 수 있도록 하고 이에 따라 적정 운영비를 지원하겠다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서천지역은 2015년 8월까지 장항읍 소재 금강병원 응급실 운영이 중단되면서 지역 응급의료체계가 무너졌고, 이후 지난해 3월 원광대병원과 MOU를 통한 응급의료기관 설치를 추진했지만 협상과정에서 병원 건축비에 대한 이견으로 원광대부속 서천병원 건립이 무산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